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160

`2012年 8月 4日 강원도 바캉스! 오랜만에 바캉스 대작전!!!원숙누나와 함께 강원도로 여행을 쪼로록~~~~강원도로 고고싱~~~~ 6시경 만나서 우리들은 출발! 휴게소에 들러 잠시 휴식을 취하는데, 휴게소가 잘 꾸며져 있네~ 슬슬 강원도에 들어서니 안개도 보이고, 산도 높고 그렇다~ 이미 어느 해변이나 사람들은 북적이고 있었다. 우리도 여기서 한번 놀아볼까나??? 강아지도 우리를 반겨준다~.. 미안 먹을껀 읍따.... 우리의 튜브를 손에 들고서!!! 체력방전.. 잠시 휴식~~~~ 너무나 배가 고픈 나머지 보이는 곳으로 들어간 곳이 삼겹살집이다.물놀이 뒤에는 역쉬 꼬기지!!! 안목해수욕장의 카페거리에 들려서 커피를 한잔 딱~~!!!! 이제는 올라가야 할 시간.. 당일치기 여행 이렇게 마무리.... 원숙누나의 붕붕이로 당일치기 바캉스여행 완료.. 2017. 11. 1.
전도 할머니의 사진모음 우리들의 어머니 전도사님의 사진을 모아서 동영상으로 만들어 보았습니다. 제가 가지고 있는 사진들을 모아서 만들어 보았습니다. 조금더 많은 사진을 모아 두었더라면 하는 아쉬움도 있고, 다른 분들이 가지고 계신것도 있겠지만, 이 영상을 보시고 많은 기도를 해주시기 바랍니다. 1년이 지난 지금도 눈 앞에 아른거립니다. 비오는 지금 시간에 많이 보고 싶네요.. 할머니 사랑합니다! ※ 동영상 크기가 큰 관계로 LTE/3G는 동영상 열리는데 다소 시간이 많이 걸립니다. Wifi 연결후 열어주시기 바랍니다. 클릭후 조금 기다려 주시기 바랍니다. 2014. 5. 25.
'2012年 3月 17~21日 Bangkok 여행기~ (5일차) 태국에서의 마지막 날이다. 이날은 한국으로 다시 돌아가는 비행기를 타야 하며, 시간이 오전중에 남아서 JimTomson House와 Kaosan Road를 들리고 호텔로 돌아가서 짐을 챙겨서 공항으로 가 한국으로 돌아가는 일정이다. 아침잠을 자고 있던 우리 정은이~~~^^ 오늘의 아침식사도 호텔의 뷔페이다... 식사를 마치고 잠시 여유를 갖기로 했다. 바로앞 수영장에서 사진~~~ 선글라스도 끼우고 자외선 차단!! 살짝 더워지는 느낌에 다시 호텔 방으로 들어왔다. 그리고 체크아웃을 먼저 해야하기 때문에 짐들을 싸기 시작했다. 마지막 나가기 전에 양치!! ~~ 택시를 이용해서 우리는 JimTomson House로 향하기로 하였다. 태국에서 실크왕으로 불렸던 분이고, 미술품 수집가로 국보급 작품들을 많이 가지.. 2013. 3. 24.
'2012年 3月 17~21日 Bangkok 여행기~ (4일차) 어느덧 4일째 날이다. 시간이 정말 빨리 지나가는 느낌이다. 돌아가야 할 날이 다가오기 때문일 것이다. 이날의 주요 일정은 Damnoensaduak Floating Market에 가서 수상시장을 구경하고 오는 것이 가장 큰 이정이다. 그리고 남은 시간은 호텔과 마사지를 즐기고, 근처에 자리 잡은 Hotel Sheraton에서 정은이와 단둘이 JAZZ를 즐길 예정이다. 수상시장까지는 거리가 상당하다. 원래 가려고 했던 수상시장을 말했지만, 호텔측과 택시 아쩌씨의 문제로 인지 본의 아니게 다른 수상시장으로 가게 되었다. 하지만 생각외로 괜찮았던 생각이 든다. 장인어른과 장모님과 함께 택시로 이동을 하였으며, 약 2시간 더 지나서 도착한 것으로 기억 된다. 아침에 일어나서 우선은 식사를 하였다. 여기 아침은 .. 2013. 3. 18.
'2012年 3月 17~21日 Bangkok 여행기~ (3일차) 드디어 3일차 이다.. 정말이지 맛있고, 볼것많은 방콕이다!!! 이날은 크게 2부분으로 나누어 여행하기로 했다. 첫번째는 호텔에서 가까운 Terminal 21에서 쇼핑을 하는 것이고, 둘째 로는 시로코에서 야경구경을 하는것 그리고 시로코 구경후에 Somboon에서 여러가지 Seafood를 먹는것이다. 이렇게 약간의 조율로 아버님과 어머님의 편안한 여행을 하기로 하였다. 아침일찍 일어나 조식을 마치고, 우리 가족은 호텔을 나섰다. 큰 길가까지 툭툭을 타고 나섰다. 무료로 운행하는 것으로 정말 편리하다..^^ 근처에 나서서 약간의 모닝커피도 생각이 나고 해서 근처의 스타벅스로 들어섰다. 방콕의 스타벅스는 맛있겠지 하고 들어 서 보았다. 아버님과 어머님은 마사지를 받기로 했다. 그리고 정은이와 나는 쇼핑을~~.. 2013. 1. 19.
'2012年 3月 17~21日 Bangkok 여행기~ (2일차) 첫날의 달콤한 잠에서 깨어서 우리는 일찍 조식을 먹으러 나왔다. 호텔의 조식뷔페가 포함되어 있었다. 우리가 머무른 호텔의 506호이다. 방을 나서면서 인증으로 한장 찍어 보았다.^^ 오늘의 큰 일정은 Grand Place(왕궁)과 Siam 쇼핑센터 그리고 저녁에는 아버님과 어머님께서 아시안호텔에서 칼립소쇼 를 관람할 예정이다. 칼립소쇼는 우리는 보아서 부모님들만 보여드리기로 하였다. 그 시간에 우리는 살짝 다른곳을 ~~~^^ 약간의 에피소드라면 어제 택시기사 말로는 오늘 왕궁이 Close 하니 다른곳으로 안내하겠다. 자기를 불러달라고 하였다. 이곳에서는 바가지도 많이 씌우고, 잘못된 정보도 많이 흘린다고 한다. 조심해야 한다. 이것저것 만족할 만한 조식이었다. 먹을 것도 많이 있었고, 대략 2접시씩 후딱.. 2012. 12. 23.